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가수, 이선희

(P)review/Music 2009. 5. 8. 23:19
금요일 저녁, 집에 들어와서 우걱우걱 밥을 먹고 있는데 갑자기 회사에 뭔가 일이 생겼단다 ... =_= 긴급작업 시작. 그리고 나서 테스트. 테스트. 테스트... 그런데, 디군은 동영상을 다루는 일을 하고 있기 때문에 테스트는

동영상을 이것저것 찾아보면서 이상한건 없는지, 시킨대로 잘 동작하고 있는지 확인하는

작업이다. 어떤 검색어를 쓸지, 이런건 순전히 디군 마음. ... 그래서, 오늘은 평소(애니메이션 제목들...)와는 좀 달리, 좋아하는 노래 제목들을 넣어보며 테스트를 하는 중이었다. 간혹 낚이기도 해서 이것 저것 음악도 들으면서... 어머나, 그런데 놀다보니 계속 낚이는 곡에 공통점이 있는 것 아닌가. ... 거의 대부분 선희누님이 부르신 노래였다. 어흥.

디군은 노래를 잘 못하지만, 아니 엄청 못하지만, 그래도 별로 슬프지는 않다. 가슴 떨리게 부르는 노래들을 시간과 공간을 초월해서(!) 들을 수 있는 시대에 살고 있기 때문이다. 아, 뭐 간혹 초월하기 힘들긴 하지만, 그걸 쉽게 많드는게 디군이 하는 일이니까...

어느새 테스트는 뒷전이 되고, 하나하나 찾아서 듣고 있는 나 자신을 발견했다. 선희 누님의 목소리는,  어머니가 좋아하셔서 어렸을때부터 언제나 근처에 있었다. 덧붙여, 조용필님도. ;-)

어딘가에 링크들을 다 붙여놓고 싶은데, 여기에 동영상을 덕지덕지 붙여놓긴 좀 그렇고...


헤드폰 더 좋은거 살까... 우움...

'(P)review > Music' 카테고리의 다른 글

늑대와 향신료 2기 ED  (2) 2009.07.24
Kalafina: 좋은데? 우앙ㅋ국ㅋ  (0) 2009.05.13
가수, 이선희  (0) 2009.05.08
Eyes on me: Angela aki ver.  (3) 2009.05.04
은발의 아기토 OP/ED  (2) 2009.03.23
Tales of the abyss: 冒險彗星(모험혜성)  (0) 2008.10.20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