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교향시편 에우레카 세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8.28 交響詩篇 エウレカセブン - 에우레카 세븐 (2)

交響詩篇 エウレカセブン - 에우레카 세븐

(P)review/Ani/Comic 2008. 8. 28. 23:17
아직까지 봐야지, 봐야지 하다가 그래서 좀 길어서 ... ;; ... 미루고 있었는데, 1기 오프닝을 듣자마자 홀딱 빠져서 결국 굴복. 그래도 건강을 생각해서 하루에 한쿨씩으로 4일간 나누어 봤으니 그걸로 굿.

일단, 이 작품에 대해 잘못 알려진 사실을 여기서 밝힌다. 에우레카 세븐은 메카물이라고 알려져 있는데, 사실은 이렇다.

교향시편 에우레카 세븐이라는 애니메이션은 연애물이다.

... 첨언하자면,

염장물이다.

... 한번 더 첨언하자면,

성장물이다.

그다지 ~~물 이라는 분류를 좋아하는건 아니지만, 메카닉과 액션이 어쩌고 하는건 전혀 눈에 들어오지 않았다. 사실 난 메카, 액션으로 승부하는 류의 미디어를 대단히 싫어한다. (특히 건담. 뭐, 아니라고 발끈하는 사람이 있겠지만, 개인취향)

전체적으로 등장하는 인물들이 참 멋지구리구리하다. 뭐랄까... 아끼지 않는다고나 할까? ... 어지간하면 고쳐줄만한(히로인이이니까!) 에우레카의 상처들도 끝까지 들고가는것도 마음에 든다.(뭐, 머리로 가려주긴 하지만) 전체적으로 캐릭터에 대해서는 책임질 건 확실히, 버리는 것도 확실히 했다.

그리고, 특히나 수많은 남정네들을 울렸던(진짜?) 아네모네 ㅎㄷㄷ. 아네모네가 탄 기체(이름은 비밀이지롱)의 조종석, 아네모네가 어떤 모양으로 저 곳에 타고 있는지를 눈여겨 보는것도 괜찮다. 나름 생각을 많이 하고 디자인을 한 듯 하네.

아네모네

저 한 컷에 쓰러들 졌다지



아래는 3기 엔딩.


이야기 자체는 뻔하고, 어디선가 들어본 것 같은 것들. 중간에 자막 구하기가 귀찮아서, 그냥 봤어도 전혀 문제가 없을 정도.(나 일본어 잘 못한다) 하지만 중요한건, 뻔한 이야기라도 그걸 이야기 하느냐 마느냐인데, 거기에 대해서 대단히 후한 점수를 주고 싶다. 나름 50화라는 무시무시한 분량을, 처음부터 끝까지 일관되게 주욱 밀고 나갔다고나 할까.

그리고 여기저기서 모 제작사에서 만들었던 비슷한 분량의, 역시나 비슷한 컨셉(주인공 커플이 모종의 전투함에 타고 세상을 구하는 여행! 뭘까?)의 애니메이션의 잔향이 느껴진다. 뭔지 알것 같다 싶은 사람은 한번 곰곰히 생각해보길 바란다. 본즈에서 가이낙스로의 헌화인가? ㅎㅎㅎ ... 그래도 그때는 중간에 작화붕괴와 더불어 여러가지 바깥 세상의 태클로 이야기 자체도 흔들거렸었는데, 이녀석은 뭐랄까...

뚝심있게 그대로 주주주주죽!

이라는 느낌이다. 이런 느낌 굉장히 좋아한다. 그렌라간의, 제목대로 주우욱 하늘까지 뚫어버릴 기세로 시작부터 완결까지 내달리는 듯한 느낌. 이녀석은 50화 내내 달려버리는구나. 뭐, 마지막이 좀 아쉽긴 하지만. 마지막에 오버가 좀 심했다 ㅎㄷㄷ ...

둘


다름을 받아들이는 것.
인정하는 것.
나아가는 것.

뭐 이런 것들이 있다.

한동안 아무것도 못보겠다.

Trackbacks 0 : Comments 2
  1. R.kei 2008.09.07 02:19 Modify/Delete Reply

    저도 며칠 전에 다 봐서 곰씹어볼겸 해서 위키피디아 찾아봤었는데...
    오마쥬 맞대요.
    http://ja.wikipedia.org/wiki/%E4%BA%A4%E9%9F%BF%E8%A9%A9%E7%AF%87%E3%82%A8%E3%82%A6%E3%83%AC%E3%82%AB%E3%82%BB%E3%83%96%E3%83%B3#.E3.82.AA.E3.83.9E.E3.83.BC.E3.82.B8.E3.83.A5

  2. Favicon of http://deisys.net dgoon 2008.09.07 08:12 Modify/Delete Reply

    R.kei // 그.. 그렇군.. =_=;

Write a comment